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1 20:12

  • 뉴스 > 상주뉴스

상주시, 치매위험 낮추는 ‘토닥토닥 치유농업’

다육이 키우기·화분 만들기 등 인지 기능 향상 프로그램 제공

기사입력 2021-06-20 21:4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토닥토닥 치유농업(도자기 화분 만들기)

 

상주시보건소는 상주시 농업기술센터와 연계해 상주시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치매 환자 및 경도 인지장애 어르신을 대상으로 6월부터 8월까지 치유농업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상주시 치매안심센터는 지난해 717일 농촌진흥청과 보건복지부가 치유농업·치매예방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함에 따라 다양한 치유자원과 연계한 치매예방 서비스 제공을 위해 관내 치유농장인 토닥토닥 들꽃마을과 다양한 치유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치유농업 프로그램은 토닥토닥 들꽃마을 치유농장(모동면 소재)을 수업 장소로 활용해 다육이 키우기, 도자기 화분 만들기, 옥상텃밭 가꾸기 등 인지자극(감각자극, 회상), 인지훈련(기억력), 인지재활(신체 근력 키우기) 프로그램을 8회기에 걸쳐 진행한다.

 

인지 강화와 함께 자존감 향상을 돕고 프로그램 사전·사후 인지선별검사, 노인우울척도, 스트레스척도 검사를 통해 프로그램의 효과도 평가할 계획이다.

 

이순열 건강증진과장은 치유농업 프로그램이 참여 대상자의 인지 기능 향상과 정서적 안정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자연 친화적인 소통 공간 조성을 위해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