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1 20:12

  • 뉴스 > 정치뉴스

경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 경북도수련원 예정지 방문

기사입력 2021-06-20 21:4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경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원회가 영덕을 찾아 현장 의정활동을 펼치고 있다.(사진=경북도의회 제공)

 

경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원회는 제324회 정례회 기간 중인 지난 18일 경북도수련원 건립예정지인 영덕군 병곡면 일대를 방문해 설계과정에서 도민과 전문가의 의견을 담아 국내 최고 수준의 체류형 관광명소가 될 수 있도록 당부했다.

 

행정보건복지위는 이날 현재까지 추진상황을 파악하고 문제점을 듣고 대안을 제시하는 현장 의정활동을 펼쳤다.

 

경북도수련원은 영덕군 병곡면 거무역리 일대 도유지에 건립되며 현재 실시설계를 진행 중이다.

 

오는 20231월 착공해 202412월 준공을 목표로 연수시설(컨퍼런스홀, 세미나실 등)과 레저시설(물놀이장, 캠핑장 등), 기타부대시설(산책로, 테라피 시설 등)이 배치되며 경북도민 누구나 수준 높은 역량 개발과 최상의 휴양을 누릴 수 있도록 건립될 계획이다.

 

건립 현장에서 위원들은 도민들과 공무원의 복지 인프라가 획기적으로 개선되기 기대한다면서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해 지역경제에 기폭제가 되는 국내최고의 체류형 관광명소로 설계안이 반영돼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하수 행정보건복지위원장(청도)“4차 산업혁명에 적합한 창의성이 돋보이는 시설과 프로그램이 운영될 수 있도록 각계 다양한 전문가의 의견을 반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