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1 20:12

  • 뉴스 > 상주뉴스

상주시, ‘도랑품은 청정마을 사업’ 본격 추진

기사입력 2021-06-20 21:4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상주시는 여름철을 맞아 이달부터 낙동면 백두점천(신규사업)과 중동면 중방천(사후관리사업)에서 도랑품은 청정마을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난 3월 낙동강유역환경청에서 시행한 ‘2021 도랑품은 청정마을 만들기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 7200만원을 지원받아 추진한다.

 

주요 사업 내용은 하천 800m 구간에서 준설 등 물길을 정비하고 수생식물 심기, 폐기물 처리, 진입로 꽃길 조성 및 관리, 마을 표지판 설치 및 담장 벽화 그리기, 수질 모니터링, 주민 협의체 운영 등이다.

 

또 지난 2019년 신규사업으로 추진했던 중동면 중방천의 경우 도랑 내 수생식물을 심고 유용 미생물을 투입한 결과 수질 오염 지표인 BOD등급(약간 좋음)에서 a등급(매우 좋음)으로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황인수 환경관리과장은 도랑품은 청정마을 사업을 통해 도랑·실개천의 수생태계가 복원되고, 청정 친수공간 조성으로 지역 주민의 삶의 질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사람과 자연과 공존하는 청정마을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