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1 20:12

  • 뉴스 > 상주뉴스

강영석 상주시장, 현안사업 해결 발로 뛴다

도지사에 도 농업기술원 이전 등 현안사업 지원·협조 요청

기사입력 2021-06-09 21:1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강영석 상주시장이 9일 경북도청을 방문해 지역 현안사업에 대한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이날 이철우 경북지사와의 면담에서 경북도 스마트팜 혁신밸리 조성사업과 함께 진행 중인 경북도 농업기술원 이전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적극적인 보상 협의, 조경수 및 유실수의 신속한 처리, 전담팀 구성의 필요성을 건의했다.

 

또 지역의 숙원사업인 강창교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 국도25호선 상주(내서~화서) 건설사업 등도 논의했다.

 

특히 상주시와 경북대학교가 경북대 상주캠퍼스의 활성화를 위해 공모사업을 활발하게 추진하고 협력 방안도 진행하는 만큼 경북도 차원의 전폭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상주시는 지역 발전의 중요한 동력인 2022년 국·도비 확보를 위해 정부 부처 및 경북도, 출향 인사와의 협조체계를 구축하는 등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강영석 시장은 어려운 재정 여건을 고려하면 국·도비 예산 확보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경북도와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상주시의 현안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예산 확보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