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1 20:12

  • 뉴스 > 전국뉴스

2021년 농촌재생뉴딜사업 공모에 상주시 선정

총사업비 437억원 5년동안 연차적으로 투입

기사입력 2021-06-09 21:1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상북도는 농식품부의‘2021년 농촌재생뉴딜사업공모에 상주시가 강원 영월군, 충북 괴산군과 함께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상주시 ‘2021년 농촌재생뉴딜 시범사업위치도(사진=경북도 제공)
 

2021년 시범사업으로 첫 시작된농촌재생뉴딜사업은 농촌의 체계적 공간관리 제도의 부재로 주택과 공장, 축사, 에너지 시설이 혼재되는 등 난개발이 만연하고, 농촌다움의 훼손이 심각한 지역에 농촌특성에 맞게 용도별로 구분집적화하여 정주여건 개선 및 삶의 질 향상, 지역경제 활력 창출, 재생에너지 이용체계 구축을 종합적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금년에 농촌지역의 체계적 개발관리를 위한 시군 농촌공간 정비 기본계획 및 실시계획 수립 절차를 거쳐 국비 최대 300억 원 등 총사업비 437억 원을 5년 동안 연차적으로 투입하게 된다.

 

사업내용은 상주시 청리면 일원에 축사 철거 및 이전(우사, 계사), 빈집 리모델링 및 철거, 귀농귀촌주거단지 조성을 통한 축산시설 집적화로 난개발을 막고, 빈집상무축구생활관 등을 정비해 귀농귀촌인과 연결, 귀농귀촌 1번지 상주의 관문 역할을 수행하는 핵심 공간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경북도에서는 지난 1월부터 시군 담당과장 회의와 농촌협약농촌재생뉴딜, 일반농산어촌개발, 농촌 신활력플러스 사업 등에 10회에 걸친 사전 컨설팅, 사업성 평가를 통하여 2021~2022년 농촌협약농촌재생뉴딜사업 국비공모에 도내 8개 시군이 신청하는 등 전 행정력을 집중해 왔다.

 

앞으로, 도에서는 공모 신청을 준비 중인 시군에 대하여 사업성에 대한전문가 사전 컨설팅 및 집중자문을 통하여 매년 4~5개 시군이 공모에 선정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여 10년간 19천억 원(국비 13,200억 원) 정도를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금회 공모에 선정된 상주시뿐만 아니라 향후 농식품부 농촌협약농촌재생뉴딜사업 공모 신청에 선정된 시군에 대하여 금번 5월에 제정공포된 농어촌지역개발사업 추진 및 지원 조례에 의거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확대할 계획으로써 시군의 적극 참여를 독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