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1 20:12

  • 뉴스 > 상주뉴스

상주서 창업·창직으로 내 자리 찾자

청년협동조합, 로컬 정착 프로젝트 참여 청년 모집

기사입력 2021-06-08 21:1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상주시 지역 청년협동조합 이인삼각이 상주 정착에 도전할 청년들을 모집한다.(사진=상주시 제공)

 

상주시가 지역 청년 협동조합 이인삼각이 오는 20일까지 창업·창직을 통해 지역 정착에 도전할 청년들을 모집한다고 8일 밝혔다.

 

청년들로 구성된 이인삼각 협동조합은 지난 4월 전국의 144곳이 경합한 행정안전부의 2021년 청년마을만들기 사업에서 121의 경쟁률을 뚫고 최종 선정됐다.

 

청년마을 만들기사업은 청년이 직접 기획·운영하는 지역 정착 시도 프로그램으로, 지역 청년의 유출을 막고 도시 청년들의 정착을 돕는 사업이다.

 

이인삼각은 청년마을 만들기사업의 일환으로 상주 원도심에서 로컬러닝메이트라는 밀착코칭 정착 프로그램에 참여할 20여 명의 청년을 선발한다.

 

현재 12일 사전프로그램 아무튼 상주가 진행 중이며, 다음달 12일부터 93일까지 8주간 운영되는 이 프로그램은 자아찾기 및 지역탐색, 로컬 브랜드가 되어 창직하기, 창직 실험 등 3단계로 운영된다.

 

최종 선정자는 모든 프로그램 참여비 면제, 숙소 제공, 공유 오피스, 팝업스토어 등 공간 지원, 정착 밀착코칭, 창업·창직 컨설팅 등이 제공될 예정이다.

 

8주 프로그램 수료 후 상주시에 정착을 시도하는 청년들에게는 창업창직 밀착코칭, 프로젝트 지원금, 숙소 등 추가적인 지원도 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참여 신청은 로컬러닝메이트 온라인 지원사이트를 통해 가능하다. 자세한 내용은 이인삼각 공식 인스타그램을 참고하면 된다.

 

조우리 이인삼각대표는 “4년 전 서울에서 상주로 이주하며 라킷키라는 로컬 브랜드를 통해 잘 자리 잡은 것처럼 참여 청년들이 지역에서 꼭 맞는 자기 자리를 찾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했다.

 

최한영 상주시 경제기업과장은 청년들이 지역 주민들과 상생하며 지역사회에 새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한다앞으로도 청년정책 사업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