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1 20:12

  • 뉴스 > 상주뉴스

상주시, '호국보훈의 달' 다채로운 행사 마련

기사입력 2021-06-03 20:3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상주시가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대채로운 행사를 이어간다.

 

국가를 위해 희생한 호국영령의 고귀한 넋을 기리고,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의 헌신에 감사를 표하기 위해서다.

 

6일에는 남산 충혼탑(신봉동)에서 보훈단체장과 기관단체장 등 9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66회 현충일 추념식을 개최한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 인원을 최소화해 간소하게 개최할 예정이다.

 

국가유공자와 시민들은 이날 오전 10시 각자의 생활공간에서 전국적으로 울리는 사이렌 소리에 맞춰 1분간 묵념으로 참여할 수 있다.

 

25일에는 6.25참전유공자회 상주시지회 주관으로 6.25참전용사 90여 명을 초청해 ‘6.25전쟁 제71주년 행사를 개최한다.

 

행사에서는 참전자 위로와 표창패 수여 등이 이뤄진다.

 

이 밖에도 보훈대상자를 위한 위문품 전달, 모범 국가유공자 표창 수여, 국가유공자 유족 명패 달아드리기, 6.25전사자 유가족 찾기 등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강영석 시장은 보훈가족에 관심을 갖고 명예선양과 복지향상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시민 모두가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모든 분들을 존경하고 감사하는 마음을 가져 달라고 했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