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4-15 22:21

  • 뉴스 > 교육뉴스

경북교육청, 학교급식소 안전관리 종합대책 마련

기사입력 2021-04-07 18:4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경북교육청은 학교급식소에 근무하는 조리종사자의 안전한 작업 환경 조성을 위해 종합 대책을 마련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대책은 2018년 폐암으로 사망한 한 학교급식 노동자에 대해 업무상 질병이 인정됨에 따라 급식소 작업 환경의 중요성을 깊이 인식하고, 안전한 학교 급식 환경을 조성하기 위함이다.

 

특히 튀김과 볶음 등 조리과정에서 나오는 유해물질 문제, 환기장치 설치 이행 등의 문제 해결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

 

이를 위해 관계부서 및 전문가로 구성된 TF팀을 구성하고, 작업환경 관리 분야, 건강관리분야, 학교급식환경개선 분야 등 3개 분야로 구분해 종합 대책 계획을 수립한다.

 

작업환경 관리 분야는 급식소 내 환기 시설 전수조사 및 정상 작동 가동 여부 등을 확인하고, 조리종사원 채용검진 및 정기적인 특수검진 등을 통해 급식소의 건강관리 대책을 수립한다.

 

학교급식 환경개선 분야는 고온의 기름 사용에서 나오는 유해물질과 불완전연소에 따른 일산화탄소의 발생을 줄이기 위한 급식기구·시설 교체 등에 대한 대책을 수립할 계획이다.

 

경북교육청은 지난 20192020년 약 3300여 만원의 예산을 지원해 급식소 현업업무종사자들의 유해작업 환경요소 측정을 위한 작업환경측정을 했으며, 같은 기간 8억 원을 지원해 후드덕트 외부 전문업체청소를 실시해 작업환경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