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4-15 22:21

  • 뉴스 > 상주뉴스

경북도, 도민주도형 그린뉴딜 플랫폼 구축

경북도, ㈜포스코 등 6개 기관 참여

기사입력 2021-03-31 23:0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31일 경북도가 포항공과대학교에서 에이치에너지, 포스코, 경북우리집RE100 협동조합, 포항공과대학교, 피엠그로우와 도민주도형 그린뉴딜 플랫폼 구축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있다.(사진=경북도 제공)

 

경북도는 31일 포항공과대학교에서 에이치에너지, 포스코, 경북우리집RE100 협동조합, 포항공과대학교, 피엠그로우와 도민주도형 그린뉴딜 플랫폼 구축을 위한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경북도는 그린뉴딜 정책의 핵심인 신재생에너지 확대전환과 저탄소 경제구조로 전환, 공유형 태양광에너지 프로슈머오픈 빅데이터 센터전력 플랫폼 구축을 통해 그린뉴딜 실현과 에너지 혁명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이번 협약을 추진했다.

 

협약 내용으로 경북도는 공유태양광 구축 관련 인허가 등 행정 지원 ()에이치에너지는 도민주도형 공유태양광과 그린뉴딜 플랫폼 구축 포스코는 플랫폼 활용한 스마트시티 및 산업단지 조성 경북우리집RE100 협동조합은 운영 및 사업모델 개발 포항공대는 전력데이터 수집·공유·공동연구 피엠그로우는 플랫폼과 결합한 에너지 신사업을 발굴한다.


 

경북도 에너지공유 플랫폼.(자료=경북도 제공)

 

이번 협약을 통해 추진되는 사업은 향후 2030까지 경북도내 100MW, 1700억원 규모의 소규모 공유태양광을 순수 도민 자본으로 구축하고 발전수익 전액을 지역의 참여자가 나누어 가지는 구조로, 지난해 경북도가 정부 공모사업으로 구축했던우리집RE100 전력플랫폼을 활용한 성공확산 모델을 창출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우리집RE100’이란 가정에서 쓰는 전기를 100% 친환경 재생에너지로 충당한다는 의미로 경북도가 2020년 정부 공모사업을 진행하면서 전국 최초로 사용했다.

 

이 사업에서 전력거래 플랫폼이 구축되어 옥상 발굴, 발전설비 설치, 전력거래 중개, 전기료 정산·청구 등 다양한 서비스 제공의 틀이 마련되어 도민 누구나 공유형태양광 발전 사업에 손쉽게 참여할 수 있게 되었다.

 

송경창 환동해지역본부장은 에너지 규제 특례 발굴과 스타트업 기업 지원으로 에너지 신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하고, 수소연료전지 특구 지정 등 혁신적 녹색산업 기반을 마련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상주문경매일신문 (smi3700@daum.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